[세계로컬핫뉴스]e스포츠 월드챔피언십 2017’ 부산 유치 확정

서소민 | news@thesegye.com | 입력 2017-04-10 08:23:4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부산시는 e스포츠의 올림픽이라 불리는 ‘e스포츠 월드챔피언십’개최 도시로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국제e스포츠연맹(IeSF)이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e스포츠 월드챔피언십’은 오는 11월 8일부터 12일까지 닷새동안 벡스코 등에서 국가대항전으로 진행된다. 2017.04.10. (사진 = 부산시 제공) 

 

[부산=세계타임즈 서소민기자]부산시는 e스포츠의 올림픽이라 불리는 ‘e스포츠 월드챔피언십’개최 도시로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국제e스포츠연맹(IeSF)이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e스포츠 월드챔피언십’은 오는 11월 8일부터 12일까지 닷새동안 벡스코 등에서 국가대항전으로 진행된다.


올해로 9회째를 맞이하는 이 행사는 국제e스포츠연맹(IeSF) 46개 회원국이 참여해 ‘국가대표팀 e스포츠 대회’와 ‘세계 e스포츠 정상 회의’ 등 다양한 국제 행사가 함께 개최될 예정이다.


지난해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회원국 37개국 400여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성황리에 열렸다.
올해는 전세계 게이머들의 이목이 집중되는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7(11월16~19일)’행사 직전에 개최됨으로써 부산시민은 물론이고 부산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게임을 통한 새로운 e스포츠 축제의 볼거리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부산시는 지난 1월 국제e스포츠연맹(IeSF)과 ‘e스포츠 발전 및 게임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leSF 사무국 부산 이전, 아마추어 e스포츠선수단(GCBusan)과 해외 e스포츠팀 부트캠프 운영, 인디게임·음악연계 e스포츠대회 등 e스포츠 산업 기반조성으로 e스포츠 종주국 한국에서 부산은 새로운 e스포츠 메카도시로 성장하고 있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e스포츠 월드챔피언십 유치를 통해 광안리에 몰려든 10만 관중의 신화를 이룬 e스포츠 메카도시의 명성을 이어가고 미래 부가가치 신산업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e스포츠 산업의 주도권을 선점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서소민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