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년부터 저소득층 학생들의 영어체험교육을 위해 매년 개최
◈ 95%가 넘는 만족도로 영어 자신감 향상 및 글로벌 인재 양성 기대

[로컬핫뉴스]부산시 꿈나무 영어캠프 성황리에 종료

이언금 | news@thesegye.com | 입력 2017-01-26 10:40:3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부산=세계타임즈 이언금기자]부산시가 저소득층 자녀의 영어체험교육을 위해 매년 운영하고 있는 ‘꿈나무 영어캠프’가 올해에도 성황리에 종료되었다.


  이번 부산광역시 꿈나무 영어캠프는 초등 3학년부터 중 2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체험중심의 영어집중 교육프로그램으로서 2016년 여름방학 427명, 겨울방학 373명 등 총 800명이 참가하였다.


  참가자들은 구·군 및 부산시교육청 추천으로 선정되었으며, 입소 첫날 레벨테스트를 통해 학생 수준에 맞춰 반을 편성하고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30분까지 7박 8일 일정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이번 겨울방학 캠프는 기본적인 영어회화 수업 외에 영어구사능력 향상을 위한 Listening, Reading, Speaking, Writing 중심의 전공수업과 ‘BGV talk show'라는 캠프 주제로 참가자들이 팀별로 직접 영어 토크쇼를 제작하였으며, 50여 개의 체험시설을 이용한 Speaking수업 등으로 편성되어 학생들의 영어에 대한 자신감과 실질적인 영어 실력 향상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였다.


  참가자 설문조사 결과 매년 90%가 넘는 캠프 만족도와 95%이상이 영어에 대한 자신감과 관심이 높아졌고, 저소득층 학생들의 영어능력 향상에 실질적인 성과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부산시는 앞으로도 저소득층 학생들이 실제 외국과 같은 체험시설에서 검증된 강사진과 함께 영어를 배움으로서 영어 능력 향상 및 교육격차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언금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