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극복을 위한 나눔의 정신 실천
◈ 3.24. 15:30 성금 전달식 열어,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 통해 관내 취약계층과 저소득층 지원
◈ 지난 20일부터 시와 공무원노조가 공동으로 모금 추진, 소속 공무원 4,239명이 성금 53,366,000원 모금

[세계로컬핫뉴스] 부산시 공무원들, 코로나19 극복 위한 성금 전달

장경환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3-25 11:47:0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부산=세계타임즈 장경환 기자] 부산시 공무원들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십시일반 성금을 모았다.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지난 20일부터 시와 공무원노조가 공동으로 모금을 추진해 소속 공무원 4,239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모금한 성금 53,366,000원을 24일 7층 접견실에서 대한적십자사 부산광역지사(회장 서정의)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성금이 꼭 필요한 곳에 지원될 수 있도록 해달라는 시 직원들의 바람에 따라 코로나 복지 사각지대에서 긴급 지원이 필요한 장애인·노인·아동 등 취약계층 지원에 우선 배분할 예정이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이겨낼 힘을 드리고자 우리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따뜻한 마음을 모아 성금을 전달하게 되었다”라며, “시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코로나19 종식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부산시 공무원들은 지난 3월 9일부터 1인 약국 202곳에 나가 주말도 반납하고 신분증 확인, 마스크 판매, 마스크 관련 민원 해결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단순 업무 지원 외에도 애로사항 모니터링을 통해 시민 불편사항을 개선하고 정부에 건의하는 등 적극행정을 펼쳐 약사회와 시민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장경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