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기업 등 이웃돕기 동참

[세계로컬핫뉴스] 강화군, “코로나19 함께 이겨내요” 기부행렬 잇따라

윤일권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3-26 12:05:07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강화군=세계타임즈 윤일권 기자] 강화군에 최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물품 기부행렬이 이어지고 있어 지역사회에 훈훈함을 전하고 있다.

 

원광건설(대표 최병환)에서 1,000만 원, 동림건설(대표 김용철) 1,000만 원, 삼보해운(대표 신희백) 1,000만 원, 교동면 안동권씨종중 100만 원, 강화군원로자문회의 100만 원을 기탁했다. 또한, 새생활 종합철강(대표 박영원, 박영덕, 박영옥)은 1,600만 원 상당의 코로나19 예방 탈부탁 모자 2,000개를 기부했다.

 

 

이번 기탁금과 기부물품은 코로나19로 가장 고통을 받고 있는 독거어르신, 저소득가정 등 취약계층을 위한 마스크와 손세정제 구입, 긴급 구호물품 지원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한편, 원광건설과 동림건설은 건설현장에 마스크 착용을 필수화하고 외국인 근로자 채용 시 임시거처 주소 등을 명확히 하는 등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건설현장을 관리하고 있으며, 삼보해운은 선착장과 여객선을 하루에 2번씩 자체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어려운 시기 솔선수범하여 나눔을 실천한 기업 대표자님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지역 유입 방지를 위해 선제적으로 대응해 청정지역 강화군을 사수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윤일권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