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산시립미술관, ‘코로나 블루’ 극복을 위해
◈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최일선에서 활동하는 의료진 격려하고, 자가격리자 코로나 블루 극복 위해 부산의료원·부산대학병원·격리시설 호텔 등에 전시도록 패키지 증정
◈ 자체 제작한 도록 6백여 권 증정… 의료진·격리자들에게 힐링과 치유의 메시지 전달

[세계로컬핫뉴스] 병원·임시격리시설에 ‘힘내라 도록 패키지’ 증정

장경환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7-26 12:15:21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부산=세계타임즈 장경환 기자] 부산시 시립미술관은 현장 최일선에서 코로나19와 맞서 싸우는 의료진과 자원봉사자들을 위해 부산의료원과 부산대학교 병원 측에 전시도록 패키지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4월에 미술관에서 시행한 ‘전시도록 드라이브 스루 나눔 서비스’의 후속 시책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해 노력하는 의료진의 노고를 위로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미술관 측은 부산지역 코로나19 전담병원인 부산의료원에 직접 제작한 전시도록 56종 111권을, 부산대학교병원에는 55종 232권을 증정했다. 이 도록들은 병원 내 도서관, 홍보관 등 전시되거나 자체 증정 행사를 통해 의료진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 부산의료원
▲ 부산대학교 병원

 

또한, 격리자들에게 문화적 치유의 힘을 전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할 수 있도록 부산시 지정 임시격리시설로 이용되는 호텔 등에도 전시도록 각 200여 권을 무상 증정한 바 있다.

 

기혜경 부산시립미술관장은 “미술관이 전달하는 ‘힘내라 도록 패키지’가 코로나19로 몸과 마음이 많이 지쳐있는 의료진, 관계자, 격리자 분들에게 작은 위로와 힘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시립미술관에서는 신진 작가 발굴과 지원을 위한 기획전 <젊은 시각 새로운 시선 2020>과 1960~70년대 부산미술사 정립을 위한 <1960~70년대 부산 미술 : 끝이 없는 시작> 등 다양한 전시로 관람객을 맞이하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장경환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