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재난지원금, 고용 취약계층 위해 기부

인천시교육청, 5급 이상 간부공무원 ‘긴급재난지원금’ 기부에 자발적 동참

윤일권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5-18 14:26:0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인천=세계타임즈 윤일권 기자]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지난 13일 도성훈 교육감이 긴급재난지원금 전액을 기부하기로 한데 이어, 시교육청 간부공무원들도 기부에 자발적으로 동참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인천시교육청 5급 이상 간부공무원들은 재난지원금이 일자리 창출 및 실업급여 등 고용안정 대책사업의 재원으로 쓰일 수 있도록 자발적으로 기부하기로 뜻을 모았으며, 지원금을 신청하지 않거나 신청 시 전액 또는 일부를 기부하는 방식으로 기부한다.

 

도성훈 교육감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국민 생활 안정과 경제회복 지원이 시급한 만큼 기부하는 긴급재난지원금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께 소중하게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인천시교육청에서는 지난 10일 도성훈 교육감이 4개월간 급여의 30%인 1,278만원을 기부하였고 교육청 산하 전 직원들은 자발적 모금에 동참하여 2억 193만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한 바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윤일권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