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일 화전드론센터 착공식 개최…연면적 4,524㎡ 드론산업 중심기지
- 비가 오는 날에도 드론체험과 드론경기를 … 드론 실내비행장 포함
- 드론R&D센터, 코워킹스페이스, 기업사무실 등 기업지원 공간도 마련
- 9월 대덕생태공원 내 드론비행장도 운영 예정

[세계로컬핫뉴스] “드론의 중심” 고양시, 화전드론센터와 대덕드론비행장으로 양날개 달아

이영진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4-27 21:48:1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고양시=세계타임즈 이영진 기자] 연면적 60,000㎡의 대규모 종합운동장 위로 날아다니는 드론. 사람의 육안으로는 확인하기 힘든 곳을 구석구석 살핀다. 외벽의 균열을 찾아내고 건축물을 3D리모델링하는 등 드론으로 건축물을 안전진단한다. 

 

위 사례는 작년에 고양시가 드론산업 발전을 위해 실시한 공모사업이다. 

 

고양시는 올해에도 드론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27일에는 ‘화전드론센터’ 착공식을 개최했다. 이로서 고양시는 드론 관련 기업들이 입주하고 시민들이 드론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중심기지를 갖게 됐다. 

 

화전드론센터는 지하 1층·지상 3층, 연면적 4,524㎡ 규모로 건립된다.  

 

이 중 1,800㎡는 국내 최대 규모의 ‘드론 실내비행장’으로 만든다. 너비 23.7m에 길이 76m, 높이 16m다. 고양시는 드론 실내비행장을 시민들의 드론체험 공간 외에도, 드론을 활용한 스포츠경기를 개최하는 등 다양하게 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드론기업들의 입주공간도 마련된다. 드론 제작업체 뿐 아니라, 소재·부품·장비 생산기업까지 모두 포함할 수 있도록 2,000㎡ 규모로 넉넉하게 조성된다. 입주기업 지원을 위해 드론R&D센터·코워킹스페이스 등 활동공간도 생긴다.  

 

고양시는 이번 화전드론센터 착공을 위해, 국가철도공단과의 1년여간의 협의과정을 거쳐 2019년 1월 국유지였던 4,775㎡의 부지를 매입했다. 같은 해 12월에는 개발제한구역을 해제함으로서, 사업추진 기반을 마련하기도 했다. 

 

▲ 화전드론센터 예정 조감도

 

화전드론센터에는 총 예산 140억원이 투입되며, 22년 4월 준공 예정이다. 

 

이 외에도 고양시는 한강대덕생태공원에 ‘고양 대덕 드론비행장’을 9월부터 운영할 계획이다. 고양시 1호 비행장으로, 6,020㎡ 규모다. 

 

▲ 대덕생태공원 드론비행장

 

시는 대덕 드론비행장에 직원 2명을 파견, 드론비행장을 직접 운영한다고 밝혔다. 안전사고·이용자 간 분쟁·시설물 관리에서 안정적인 운영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한다. 

 

2,400㎡ 활주로의 아스콘포장 등 1차 공사가 지난해 12월 완료됐으며, 현재는 휀스 설치 등 마무리 공사가 진행 중이다. 추후 화전드론센터와 연계하여, 대덕 드론비행장을 서울·경기북부 최초의 TS교통안전공단 드론자격증 실기 시험장으로 등록할 예정이다.  

 

고양시는 코로나19 사태가 완화될 시, 킨텍스 캠핑장을 이용하여 드론과 캠핑을 결합한 ‘드론핑(DRONE PING)도 계최할 계획이다. 시민들이 직접 체감하는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의 드론 관심도를 높일 생각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드론은 산업·여가·방범 등 그 활용도가 무궁무진하다”며, “일산테크노밸리·IP융복합 클러스터 등 고양시에 들어설 4차산업단지와 화전드론센터가 서로 협업할 수 있도록 환경 조성에 팔을 걷어 부치겠다”고 했다. 

 

한편, 화전드론센터는 화전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화전드론센터를 시작으로, 화전역에서 화전동 행정복지센터까지 화랑로 거리를 걷고 싶은 산책로로 조성하는 등 화전지역 도시재생을 위한 사업이 진행된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진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