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코로나19 대응인력 3천 명에 ‘고백키트’ 전달

이용우 / 기사승인 : 2022-04-22 09:08:38
  • -
  • +
  • 인쇄
- “일상으로의 고백(Go-Back), 여러분이 있어 고맙습니다!”
◈ 4.20.~21. 부산시, 「코로나19 대응인력 응원캠페인」 추진… 구·군 보건소 코로나19 대응 인력 격려를 위한 응원 키트 전달
◈ 코로나19 방역 최일선에서 근무하고 있는 코로나19 대응인력의 직무 스트레스 해소 도모
▲ 고백키트 전달 사진(수영구 보건소)

 

[부산=세계타임즈=이용우 기자] 부산시(시장 박형준)가 부산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와 함께 지난 20일부터 21일까지, 2일간 코로나19 대응 인력을 응원하기 위한 「코로나19 대응인력 고백키트 캠페인」을 펼쳤다.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고 코로나19 주요 방역지표들도 감소세로 전환되었으나 방역 최일선을 지키고 있는 구·군 보건소는 지속적인 경증.무증상 확진자 발생과 재택치료 환자 관리 등으로 여전히 바쁜 나날들을 보내는 실정이다. 이에 시는 그동안 노고에 감사를 전하고, 코로나19 대응 인력을 격려하기 위해 이번 캠페인을 추진했다.

 

▴고백키트 캠페인 홍보물

고백키트

 

시는 16개 구·군 보건소에 근무하는 코로나19 대응인력 3천여 명을 대상으로 업무로 인한 스트레스를 방지하고, 원활한 일상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온열 안대와 마스크, 비타민(vitamin C) 등으로 구성된 고백키트를 전달했다.

조봉수 부산시 시민건강국장은 “이번 캠페인이 작게나마 여유가 되었길 바라고, 최일선에서 노력하고 있는 의료진과 직원들의 탈진 증후군을 방지하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시는 지역 내 코로나19 대응에 앞장서 왔던 인력들의 탈진 증후군을 방지하고, 직무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 지난해 대응 인력 응원 캠페인과 힐링 프로그램(템플스테이, 숲 치유) 등을 추진해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